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ad34

김직란 도의원, 도내 버스운수종사자 양성교육과정 및 취업률 관련 집중질의

기사승인 2020.09.08  19:58:47

공유
default_news_ad1
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김직란 도의원(더불어민주당, 수원9)

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김직란 도의원(더불어민주당, 수원9)은 경기도의회 제346회 임시회 건설교통위원회 상임위 회의에서 경기도 교통국에 버스운수종사자 양성교육과정 및 취업률 저조와 관련하여 집중 질의를 하였다.

이날 김 도의원은 “주52시간 근무환경에 따라 버스운수종사자 양성이 활발하게 이루어지는 것으로 알고 있는데, 양성을 지속적으로 하고 있으나 올해 7월말까지 취업률이 겨우 32.4%밖에 되지 않는다”며 “취업률이 저조한 이유가 현재 코로나 말고 다른 이유가 있는지”에 대한 질의를 하였다.

이에 박태환 교통국장은 “취업률이 저조한 가장 큰 이유는 코로나이다”며 “현재 코로나로 인해 시내·시외·공항 버스 모두 감축운행을 하는 중이고, 이에 따라 취업률이 저조할 수 밖에 없다”며 현재의 상황을 설명하였다.

이어 김 의원은 “버스운수종사자 양성 1인당 57만원 교육비가 지출되는데, 교육과정 2주일 동안 아르바이트나, 수익 창출되면 교육비를 환급해줘야 하는 것인지”를 질의하며 “현재 버스운수종사자 교육을 받는 교육생들이 교육 중 소득활동을 할 수 없어 생활고를 겪고 있는 경우가 발생하고 있는 것 같다”고 지적했다.

이어 김 의원은 “현재 코로나 상황에서 아예 면접을 실시하지 않는 것이 아니라 조금이라도 취업률을 상승시키기 위해서 도 차원에서 코로나 예방을 위한 온라인 면접을 진행하는 것을 검토해주기를 바란다”는 당부와 함께 코로나로 마냥 기다리라고 하는 것보다 온라인 면접을 실시해서 희망을 주는 일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.

김태일 기자 salt34@hanmail.net

<저작권자 © 한국장애인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
김태일 기자 salt34@hanmail.net

<저작권자 © 한국장애인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3
ad35
default_setImage2

최신기사
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